성인/공무원

성인 10명 중 3명 “공인중개사 시험 준비”

하지수 조선에듀 기자

2021.09.30 13:11

해당기사 크게보기 해당기사 작게보기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9~24일 성인 765명 대상 조사 결과
-자격증 준비 이유 “노후 대비 위해”

기사 이미지
/조선일보DB
부동산 시장 과열에 재테크 수단으로 공인중개사 시험을 택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성인 10명 중 3명이 공인중개사 시험을 준비하고 있다는 설문조사 결과도 나왔다.

교육기업 에듀윌이 지난 9~24일 성인 76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29.8%가 공인중개사 시험을 준비 중인 것으로 집계됐다.

현재는 준비하고 있지 않지만, 향후 공인중개사 시험에 도전할 계획인 이들도 적지 않았다. 응답자의 절반이 넘는 59.4%가 이처럼 답했다. ‘공인중개사 시험에 관심이 없다’는 답변은 15.3%에 불과했다.

자격증 시험을 준비하는 주된 이유로는 응답자의 57.1%(복수 응답 가능)가 ‘미래에도 유망할 것 같아서(노후 대비를 위해)’를 꼽았다. 이어 ‘부동산 시장과 재테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려고’(46%), ‘평소 관심 있는 자격증 분야여서’(29.9%), ‘취업 또는 이직을 위해서’(21.3%) 등의 순이었다.

자격증 취득 후 계획을 묻는 문항에는 ‘공인중개사 사무소나 관련 분야에 취업할 것’(48.8%)이라는 답변이 가장 많았다. ‘공인중개사 사무소를 개업하겠다’(38.6%)는 답이 뒤를 이었다. ‘직접적인 활용보다 부동산을 공부하려 자격증을 딴다’는 답변도 30.9%를 차지했다.

에듀윌 관계자는 “재테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공인중개사 자격증과 부동산 관련 강의가 주목받는 것으로 보인다”며 “연령대도 40대 이상뿐 아니라 MZ세대까지로 넓어지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기사 이미지
에듀윌이 성인 76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에듀윌 제공

hajs@chosun.com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