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초등

집에서 웹툰 보며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 어때요?

하지수 조선에듀 기자

2020.04.21 12:00

해당기사 크게보기 해당기사 작게보기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교육부, 슬기롭게 누리는 미디어 세상 개발
-‘거짓정보 바로잡기’등 21개 주제로 구성

기사 이미지
슬기롭게 누리는 미디어 세상./홈페이지 캡처
교육부가 미디어 리터러시 능력을 길러주는 국어 콘텐츠를 개발했다.

교육부는 학생들의 미디어 리터러시 역량을 높이기 위해  초등 5~6학년용 슬기롭게 누리는 미디어 세상’ 콘텐츠를 개발, 에듀넷·티-클리어에 게재했다고 21일 밝혔다. 

미디어 리터러시는 미디어가 생산하는 정보와 문화를 비판적으로 이해하고, 자신의 생각을 미디어로 표현, 소통하는 능력이다. 이번에 개발된 콘텐츠는 학생 참여 중심의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을 지원한다.

주제는 21개로 나뉜다. 미디어 콘텐츠 이해력을 높여주는 '거짓 정보와 마녀 사냥', 미디어 콘텐츠 생산 역량을 길러주는 ‘영화 제작하기’등이다. 저작권과 올바른 언어 사용 등 미디어 윤리는 콘텐츠 전반에 포함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학생들의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동영상, 애니매이션, 인포그래픽 다양한 형식의 자료를 활용했다"고 전했다. 사진을 올리거나 내용을 입력하는 등 직접 이용자가 조작이 가능하도록 설계한 것도 특징이다.

슬기롭게 누리는 미디어 세상은 컴퓨터뿐 아니라 스마트폰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에듀넷·티-클리어에 접속 후 디지털교과서 메뉴를 클릭, 미디어 리터러시 배너를 누르면 된다. 교육부 관계자는 "원격수업과 등교 수업에 교수·학습 자료로 사용할 수 있다"면서 "슬기롭게 누리는 미디어 세상을 통해 현명하게 미디어를 활용하는 법을 터득할 수 있다"고 했다.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