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동국대 학내 영상채널 DUTV 개국 '눈길'…한양대 이어 대학가 두번째

손현경 조선에듀 기자

2018.06.14 14:10

해당기사 크게보기 해당기사 작게보기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 학내 소통 역할 및 방송언론인 산실 기대

기사 이미지
DUTV 개국 첫 방송 갈무리./동국대 제공

둥국대가 학내 영상채널을 개국해 눈길을 끈다. 대학가에서 홍보실 소속의 방송국 운영은 한양대에 이어 두 번째다.

동국대(총장 한태식)가 12일 학내 영상뉴스 채널 ‘DUTV’를 개국했다고 14일 밝혔다.

DUTV(Dongguk University TV)는 대학 홍보실 소속으로 총 7명의 재학생 기자단으로 구성된 제작진이 대학의 주요 정책과 성과 등 다양한 뉴스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학내 구성원들이 학교의 비전과 발전방향에 대한 이해와 참여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대학운영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구성원들에게 모든 정보를 알려주는 것’을 모토로 하고 있다.

동국대는 지난해 조성한 교내 혜화관 스튜디오의 최신 장비를 활용해 교내외 홍보 및소통을 강화하고, 언론계에 진출할 꿈을 가진 재학생들에게 실제로 뉴스를 제작하는 과정에 참여토록 하기 위해 방송국을 개국했다고 밝혔다.

DUTV를 이끌어 갈 학생기자단은 지난 5월 총7명이 선발됐다. DUTV 뉴스는 격주 단위로 제작되어 교내 미디어보드, 홈페이지, 유투브 등 각종 SNS 등을 통해 배포할 예정이며, 본격적으로 제작 효율이 높아진 후에는 보다 더 신속한 뉴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곽대경 동국대 홍보처장은 “최근 콘텐츠 시장은 텍스트보다 영상매체 쪽으로 중심 이동하고 있다”며 “영상뉴스를 통해 학교의 소식들을 보다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개국하게 됐으며, 실무 차원의 다양한 제작과정을 경험한 학생들이 동문 방송언론인으로 많이 진출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