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내일부터 2학기 학자금 대출 신청 접수…금리 2.25%로 인하

방종임 조선에듀 기자

2017.07.12 11:30

해당기사 크게보기 해당기사 작게보기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 이미지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대학생과 학부모의 부담을 고려해 올해 2학기 학자금 대출금리를 지난 학기 2.5%에서 2.25%로 인하한다고 12일 밝혔다. 문재인 정부의 '대학 등록금 부담 경감' 공약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 대출금리 인하는 최근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및 시중은행의 평균 대출금리 인상 등 국내외 금융시장이 불안정한 상황에도 단행됐다. 이는 문재인 정부의 대학 등록금 부담 경감을 위한 '학자금 대출 이자 부담 완화' 공약 과제를 차질없이 추진해 대학생·학부모의 학자금 대출 상환 부담을 낮추기 위한 것이다.

이를 통해 약 1백35만 명(기존 1백만 명, 신규 35만 명) 학생들에게 ’17학년도 2학기 기간에 약 97억 원(연간 194억 원)의 이자 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2017학년도 2학기 대출 신청은 오는 13일부터 본인의 공인인증서를 사용해 한국장학재단 누리집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등록금 대출은 9월 29일까지, 생활비 대출은 11월 9일까지 가능하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학생들이 등록금을 마련할 수 있도록 2학기 등록기간을 가급적 등록금 대출기간에 맞추도록 각 대학(원)에 안내하고 학생들에게는 소득분위(구간) 산정에 필요한 기간을 고려해, 대학의 등록마감일로부터 늦어도 1개월 전에 대출 신청을 하도록 당부했다.

이진석 교육부 학술장학지원관은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국가장학금 지원 및 학자금 대출금리를 낮게 유지해 학생·학부모님들의 등록금 마련 부담을 덜어 주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메일발송 해당기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위로